본 상품은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 NCS직업기초능력검사 필기시험을 대비한 예상 실전모의고사입니다.
과년도 경북바이오산업연구원의 출제경향을 분석하고, 문항복원 키워드 매칭을 통해 공기밥닷컴이 보유하고 있는 3만여 공기업 기출문제유형에서 출제분야별로 문항을 선별 및 재구성하였습니다.
이번 예상 실전모의고사는 그 이전에 출제되었던 문제유형들과 자격증, 공기업 필기시험에 자주 출제되었던 문항들로 구성되었습니다. 세부 출제분야는 아래를 참고하시면 됩니다.
공기업 전공필기 시험의 경우 매년 출제범위가 동일하기 때문에 중요한 문제들은 2~3년 주기로 계속 반복되어 출제되는 경향이 있습니다.
객관식 4지선다형 50문항 50분 2회 다운로드 상 40%, 중 40%, 하 20% NCS직업기초능력검사 9,900원 (정가: 20,000원)
1. 직장인 김공부 씨는 업무능력 향상을 위해 OO교육업체의 강좌를 이용하기로 했다. 다음 교육강좌 무료 이용 안내에 관한 자료를 보고 틀린 설명을 고르시오. (김공부 씨는 장애인이다.)

교육 강좌 무료 이용 안내

VOD/AOD 무료 서비스 이용 안내

1. 서비스 대상 및 내용
1) 서비스 대상 : 기초생활수급자, 국가 유공자, 장애인 각 본인만 해당
2) 서비스 내용 : - 방송 VOD/AOD 유료 프로그램 및 EBS 중학 프리미엄 무료 이용
- 명품 공인 중개사, 공무원 온라인 강좌 50% 할인

2. 무료 서비스 대상자 제출 서류 및 기간

1) 공통
가. 홈페이지 회원 가입
나. 무료수강 등록게시판에 무료 수강자 등록 신청
- 개인정보이용 동의 필요
다. 증빙서류 제출 방법 선택(파일첨부 or 팩스발송)

2) 파일로 증빙서류 제출하는 경우
가. 무료수강 등록 신청 시, 게시판에서 증빙서류 파일 탑재
나. 내용 확인 후 24시간 내에 처리

3) 팩스로 증빙서류 제출하는 경우
가. 회원 아이디, 성명, 연락처를 제출서류에 명기하여 팩스(02-123-4567)로 전송
나. 내용 확인 후 24시간 내에 처리

김 공부 씨가 들으려는 강좌

  • ① AOD란 PC통신이나 인터넷을 통해 MP3 음악파일을 판매하는 서비스 또는 그러한 제품을 지칭한다.
  • ② 김공부 씨가 EBS 무료 서비스 대상자로 신청하기 위해서는 장애인 증명서와 장애인 복지카드 사본 두 가지를 제출해야 한다.
  • ③ 김공부 씨가 무료 서비스 대상자로 확인되면 두 강좌(명품공인중개사, 리딩튜터)를 15,000원에 들을 수 있다.
  • ④ 개인정보보호법에 따라 증빙서류에 주민등록번호 뒷자리를 지우는 것이다.
정답 2
장애인 증명서와 장애인 복지카드 사본 둘 중 하나를 제출하면 된다.
① AOD [Audio On Demand]에 대한 설명이다.
③ 명품공인중개사는 50%할인하여 15000원에, 리딩튜터(중학 프리미엄 강좌)는 무료로 들을 수 있다.
④ 개인정보보호법 개정으로 주민등록번호를 수집할 수 없다.
2. 다음은 회사에서 소통에 어려움을 느끼는 김대리가 이에 대한 고충을 유대리에게 물어보고 있는 내용이다. 유대리의 밑줄 친 대답 부분에 들어가기 적절하지 않은 것은 무엇인가? 김대리: 나는 누구와도 말을 잘하는 유대리가 너무 부러워.
유대리: 글쎄 그런가?
김대리: 유대리, 자네는 말도 너무 잘하고 그래서 인기도 많아. 혹시 뭔가 의사표현을 잘하는 비법같은 것이라도 있어?
유대리: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
  • ① “내 생각에는 아무래도 의사표현을 원활하게 하기 위해서는 올바른 화법을 사용하는 것이 좋은데, 그러려면 풍부한 어휘력이 필요하지 않을까?”
  • ② “상대방과 대화를 할 때, 상대방의 말이 끝나기 전에 어떤 답을 할 것인지 생각해두면 즉각적인 대응이 되는 것 같아.”
  • ③ “일단 대화라는 측면에서 본다면 상대방에게 공감하는 것이 중요하겠지.”
  • ④ “내 생각에는 김대리가 회사 내에서 좋은 관계를 유지하고 싶은 상대가 있다면, 먼저 자기의 속이야기를 하는 것도 상당히 효과적일 것 같은데.”
정답 2
말을 잘 하는 사람은 남의 말을 잘 듣는 사람이다. 평판 좋은 이들을 보면 대개 말수가 적고, 상대편보다 나중에 이야기하며, 다른 이의 말에 세심히 귀를 기울임을 알 수 있다. 의사표현의 목적을 파악한 뒤 그 기준에 맞추어 상대방의 말을 경청한다. 상대방의 말이 채 끝나기 전에 어떤 답을 할까 궁리하는 것은 좋지 않다. 주의가 분산돼 경청에 몰입하는 것이 어려워지기 때문이다.